정치 > 국내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인영 " 미래통합당은 총선 긴급재난지원금지급 약속 지켜 달라"....
 
김진혁기자 기사입력  2020/04/21 [08:13]
▲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21일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원내대표단-상임위 간사단 연석회의'에서 모두발언하고있다.     © 김진혁 기자.


[코리안투데이=김진혁기자]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21일 미래통합당을 향해 "오늘은 여야 원내대표가 만나, "긴급재난지원금을 국민 모두에게 지급하겠다는 총선 약속을 지켜주기를 바란다"고 촉구했다.


이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민주당 원내대표단-상임위 간사단 연석회의'에서 "더 지체하지 말고 오늘은 여야가 손을 맞잡고 코로나19에 지친 국민 모두에게 반가운 소식을 전해 드릴 수 있기를 희망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이미 지난 선거과정에서 국민 모두에게 가장 빠르게 재난지원금을 지급하자는 국민적 공감대와 합의가 있었다고 생각한다"며 "여야가 한마음으로 다시 국민적인 합의를 분명히 확인한다면 정부도 굳이 반대할 이유는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통합당이 선거 때 한 약속을 지키느냐, 마느냐에 달려 있다"며 "황교안 전 대표와 김종인 위원장의 말씀이 아직 국민의 귀에 생생하게 남아 있다는 점을 상기 시켜다고, 압박했다.

 

아울러  "20대 국회가 끝나기 전에 선거 때 한 최소한 세 가지 약속을 지켜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면서 '텔레그램 n번방 재발금지 3법'과 '제주 4·3 특별법', '일하는 국회법'을 조속히 처리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일하는 국회법은 20대 국회가 국민에게 주는 마지막 선물이자 최고의 선물이 될 수 있다고 확신한다"며 "모든 야당과 20대 국회의원 여러분께 제안드린다. 긴급재난지원금을 가장 빨리 지급하고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한다"고 압박했다.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20/04/21 [08:13]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인영 미래통합당은 총선 긴급재난지원금지급 약속 지켜 달라.... 관련기사목록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