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손흥민의 극적인 결승 골 및 멀티 골로 3:2 승리에 기여했다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20/02/17 [07:35]
배너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손흥민이 극적인 결승 골 및 멀티 골을 터트리며 토트넘의 승리에 기여했다.

 

토트넘은 16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버밍엄 빌라파크에서 아스톤 빌라와 2019/2020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3:2로 승리했다.

 

휴식기간에 한국을 오가며 체력을 회복한 손흥민은 선발 출전해 토트넘의 공격을 이끌었다.

토트넘은 토비알더베이럴트가 전반 4분 뼈아픈 자책골을 넣고, 전반 27분 짜릿한 발리 동점 골로 해결하며 전반 막판, 손흥민이 베르흐베인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키커로 나선 손흥민은 실축 직후 직접 쇄도해 세컨드 볼을 역전골을 성공시켰다. 

후반 8분 엥겔스에게 헤딩 동점 골을 내주며 2-2가 됐다.

 

 

손흥민의 분투가 계속됐지만 골로 연결되지는 못했다. 그러나 손흥민은 후반 추가시간에 극적인 결승 골을 연결해 승리와 함께 5경기 연속골이자 리그 8-9호 골, 시즌 15-16호 골이었다.

 

손흥민 활약에 힘입어 토트넘은 승점40, 리그 5위에 올라섰다.

배너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20/02/17 [07:35]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