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국내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장성배 “자원봉사자국회의원특권 없애고 자원봉사자 우대법 제정추진”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20/01/07 [10:56]
배너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21대 순천시 국회의원선거 예비후보 장성배입니다

 

■ 자원봉사자 우대는 확대하고 국회의원 특권은 없애고

 

-자원봉사 현황.

 

 자원봉사는 따뜻한 손길을 전하며 이웃과 지역사회내에 산재하고 있는 문제를 해결하여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한 활동이며 우리 사회 곳곳에는 자원봉사자의 나눔 활동이 이어지고 있다. 

 이에 자발적으로 자원봉사를 하는 자원봉사자를 위한 지원과 우대하는 법안을 만들어야 한다. 자원봉사자중에 1365 자원봉사포털 에 등록된 봉사자는 년 1300만명 수준이며 실제적으로 년 1회이상 봉사자는 약 400만명 수준이다. 

 

자원봉사자에 대한 사회적 우대와존경 문화분위기 조성

 

 매년 12월 5일은 UN에서 선정해 1985년 제정된 ‘자원봉사의 날’로써 우리나라는 2005년 ‘자원봉사활동 기본법’ 제정 시 이를 준용해 ‘자원봉사자의 날’을 지정 기념하고 있다.

 

 국가의 크고 작은 행사에서는 조력자로 어려운 이웃에게는 가까운 친구로 자발적으로 대가없이 헌신 봉사하는 자원봉사자에 대한 사회적 우대와 존경의 문화가 확산되어야 한다.

자원봉사자에 대한 사회적 우대와 존경하는 분위기 조성을 앞장서고자 합니다

 

 -자원봉사자 우대하는 단일 법안 마련.

지자체별로 산재해 있는 자원봉사자에 대한 우대하는 정책을 전국적으로 어느곳에서나 통할수 있는 법안 마련하고자 합니다

 

 앞으로 100세시대, 초고령화시대에 자원봉사자의 역할이 필연적이기에 이들에 관한 우대정책을 마련함으로써 자원봉사자에 대한 존경과 자긍심을 가질 수 있도록 하여야 한다.

 

장성배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국회의원에 대한 모든 특권은 없애고, 1300 만 자원봉사자를 우대하는 법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요경력

김대중기념사업회 청년팀장

전국청년경제인협회 회장

전)세계대학태권도연맹 회장

전남장애인태권도협회 자문위원

순천시걷기연맹 자문위원

국민의당 중앙당 자원봉사위원장/민원부실장

민주평화당 갑질근절대책위원회 간사

대안신당(가칭) 당헌기초위원회 부위원장

5.18농성단 법률대응단장

배너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20/01/07 [10:56]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