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성 ‘율포해변 불꽃축제 경자년 새해 희망과 낭만을 담다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20/01/02 [07:32]
배너
배너

 

▲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1월 1일 0시를 기점으로 쏘아올린 보성 율포 불꽃축제를 찾은 관광객들이 밤하늘을 화려하게 수놓는 불꽃을 감상하고 있다. 보성군은 대한민국 최대 규모 해넘이 불꽃축제를 개최하며 해넘이 명소로 급부상했다. 보성군 관계자는 “내일 오전 해맞이 행사까지 고려하면 약 20만여 명이 보성을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
배너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20/01/02 [07:32]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