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국내정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관영 "4+1 선거법 협상 오늘중 타결해야" 한다
 
김진혁기자 기사입력  2019/12/23 [09:54]
배너

 

▲ 손학규 바른미래당 대표가 23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제184차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하고 있다.     © 김진혁 기자

 

[코리안투데이=김진혁기자] 김관영 (바른미래당 최고위원)은 23일 4+1(더불어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평화당+대안신당) 협의체의 선거법 협상은 “오늘 중으로 4+1 선거법 협상이 타결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최고위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제 석패율제가 마지막 관건”이라며 “민주당은 당리당략보다 선거제 개혁이라는 대의를 생각해 대승적인 결단을 내리기 바란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최고위원은 자유한국당의 ‘비례한국당’ 언급에 대해 “선거제 개혁에 찬물을 끼얹는 발언이고 행동”이라며 “선거법 협상을 제대로 한 번도 하지 않고 협상 자체를 거부한 채 장외투쟁만 일삼는 한국당의 태도에 엄중 경고한다”고 밝혔다.


김 최고위원은 “특히 한국당이 비례한국당을 만들겠다는 시도는 그동안 대한민국의 민주주의 역사를 써온 국민들의 정치수준을 무시하는 발언”이라며 “반드시 국민들이 심판할 것”이라고 비판했다.

배너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19/12/23 [09:54]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김관영 4+1 선거법 협상 오늘중 타결해야 한다 관련기사목록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