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민주당 지도부 " 자유한국당 황교안대표, 단식 맹비난"
 
김진혁기자 기사입력  2019/11/22 [12:27]
배너

 

▲ 더불어민주당 2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     © 김진혁기자

 

- 민주당 지도부 "황교안, 일본 극우 대표하나"
-황교안의 '지소미아 종료 반대' 단식 맹비난

[코리안투데이 = 김진혁기자] 더불어민주당 지도부는 22일 단식 사흘째를 맞이한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에 대해 비판을 쏫다냈다.


이해찬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서 22일 "단식하는 분에게 드릴 말씀은 아니지만 이렇게 정치를 극단적으로 하는 건 바람직하지 않다"며 "오히려 국민들에게 정치에 대한 불신을 더 높이는 결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질타했다.

 

그는 "단식을 중단하고 이제 국회가 얼마 남지 않았기에 정치협상회의에 참여해서 선거법하고 검찰개혁법에 대해 진지하게 협상에 임해달라"고 촉구했다.


이어 박주민 최고위원도 "모든 대화 가능성을 없애는 단식은 일하는 국회, 대화하는 국회에 대한 기대를 저버리는 것"이라며 "단식을 시작하면서 극우발언으로 문제된 전광훈 목사의 집회에 참석하는 황 대표가 소수 극우세력의 말에만 귀 기울이는 게 아닌지 걱정된다"고 비꼬았다.

 

박광온 최고위원도 "황 대표 단식에 국민들의 반응이 호의적이지 않은 것은 삭발에 이어 단식이란 제1야당 대표의 행태도 문제라고 국민들이 느끼지만 내건 이유가 전혀 국민들이 동의하기 어려운 내용이기 때문"이라며 "특히 지소미아 종료에 반대한다는 내용은 일본 정치인도 하지 않는데, 황 대표는 일본 극우세력을 대표하는가"라고 가세했다.
 

 

배너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19/11/22 [12:27]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민주당 지도부 자유한국당 황교안대표, 단식 맹비난 관련기사목록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