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태풍 '미탁' 강원·경북 등 피해지역 특별교부세 50억원 지원
 
김진혁기자 기사입력  2019/10/07 [07:25]
배너

 

▲ 강원 영동지역 태풍 미탁으로 인해 큰피해 한눈에 보기에도 심각하다.     © 김진혁기자

 

[코리안투데이 = 김진혁기자] 행정안전부는 지난 4일 제18호 태풍 '미탁' 피해지역에 특별교부세 50억원과 재난구호사업비 2억3천만원을 긴급 지원하고, 진영 장관 주재로 회의를 개최해 태풍피해 복구상황을 점검했다고 6일 밝혔다.


특별교부세는 강원 15억원, 경북 15억원, 부산 8억원, 전남 4억원, 경남 4억원, 제주 4억원, 경남 4억원, 제주 4억원 등을 지원했다.


지원된 특별교부세는 피해시설의 응급복구, 잔해물 처리 등에 필요한 비용을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시‧도별 피해 규모와 이재민 수와 응급복구 소요 현황 등을 고려해 결정했다.


진영 장관은 "지원된 특별교부세가 피해를 조기에 수습하고 이재민이 빨리 삶의 터전으로 복귀하는데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며 "지자체는 현장에서 응급복구를 빠르게 마무리하고, 피해를 입은 주민과 이재민 지원에 소홀함이 없도록 다해 달라"고 말했다.

배너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19/10/07 [07:25]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태풍 미탁 강원·경북 등 피해지역 특별교부세 50억원 지원 관련기사목록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