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제주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주해경ㆍ침수 케미컬운반선 추가침수 없어 예인 실시
- 제주해경, 부산항 예인까지 안전관리에 최선 -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19/08/19 [15:47]
배너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제주해양경찰서(서장 황준현)에서는“오늘(19일) 오전 9시 31분경부터 제주 마라도 남서쪽 118km해상에서 케미컬운반선 S호(1833톤, 승선원 13명)가 예인선 J호(495톤, 2900마력, 승선원 8명)에 의해 예인되어 부산으로 향하고 있다.”고 밝혔다.

 

제주해경서에 따르면, 지난 16일(금) 침수가 발생한 케미컬운반선 S호가 오늘(19일) 오전 9시 31분부터 예인선 J호에 의해 예인되어 부산으로 향하고 있다고 밝혔다.

 

S호는 지난 16일(금) 오후 원인을 알 수 없는 화재가 발생하였으나 선박 자체 진화작업으로 불길은 잡혔으나 선박에 침수가 발생하며 좌현으로 20~30도 가량 기울어진 상태였으나, 현재는 내부 기울기 조정 작업을 통해 바로 선 상태이며, 추가 침수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해경에서는 “S호는 내일(20일) 오후 17시경 부산으로 입항 예정으로 입항시까지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도록 하겠으며, 입항 후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배너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19/08/19 [15:47]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