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라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완도해경, 도로에 쓰러진 임산부 구조 실천한 김수빈순경
해경 구조대 김순경 귀중한 생명 구조해 -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19/07/05 [14:40]
광고
배너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충관)는 지난 7월 3일 밤 11시 31분경 해양경찰구조대원인 김수빈 순경이 해남 교차로에서 호흡곤란으로 쓰러진 임산부를 구조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김수빈 순경(남, 35세)은 업무수행 차 복귀하던 중에 여성이 도로가에 쓰러져있는 모습을 발견하고 신속하게 차량을 갓길에 주차한 후 담요와 수건을 챙겨 달려가서 평소 알고 있는 지식으로 의식과 맥박, 호흡을 확인하고, 담요로 체온을 유지한 후 119에 신고를 요청했다. 


또한, 환자가 위험한 도로 갓길에 있어서 안전지대로 옮긴 후 머리를 보호하고 호흡을 원활히 하도록 기도를 확보하는 등 응급처치를 진행하고 있을 때 구급대원들이 현장에 도착하여 병원으로 안전하게 이송되었다.


119에서는“빠른 응급처치로 체온을 유지해서 임산부와 태아가 안전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김수빈 순경은 “당연한 일을 했고, 처음에 임산부인걸 알고 당황 했지만, 환자가 위험한 도로에 있었으므로 생명을 잃을 수 있었기에 배운 대로 상황에 대처했다.”고 밝혔다.
한편, 임산부는 해남소재 병원에서 치료 후 건강하게 귀가 조치되었다. 

배너
배너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19/07/05 [14:40]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