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무안서 제15회 문화부 장관기 전국 동호인 선수 당구대회
황토골 무안에서 팡파래 지역경제 활력 기대”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19/06/08 [09:12]
광고
배너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무안군(김 산 군수)이 후원하고 (사)대한당구연맹이 주최하고 전남당구연맹이 주관하는 ‘제15회 문화체육관광부 장관기 전국동호인당구대회 및 2019 무안황토양파배 전국당구선수권 대회’가 오는 12일부터 16일까지 5일간 무안군에서 열린다.

 

 

 

이번 대회에는 전문선수 및 동호인 1,050여명이 참가하며, 3개종목(캐럼, 포켓볼, 스누커)으로 조별 예선리그를 치른 후 결선 토너먼트를 거쳐 종별 결승전을 갖는다.

 

이번 대회는 무안스포츠파크 실내체육관, 무안교육지원청 실내체육관에서 12일 오전 10시 전문선수 경기 시작으로 5일간의 열전에 들어간다.

 

한편 무안군 관계자는 ‘이번 대회기간 동안 전국 각지에서 선수, 임원, 관람객 등 1,500여명이 무안을 방문할 것으로 예상되어 지역경제활성화에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라고 밝혔다.

 

올해 무안군에서는 3월에 개최된 전국핸드볼 대회를 시작으로 7개 종목(당구, 배구, 바둑, 핸드볼(대학), 레슬링, 검도)의 전국단위 체육대회도 연달아 개최될 예정이어서 지역상권 활력이 크게 기대된다.

배너
배너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19/06/08 [09:12]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