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11회 전국어린이씨름왕 선발대회 씨름왕 등극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19/05/12 [08:20]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광양중앙초등학교(교장 최은순) 씨름부는 2019년 5월 4~6일 구례 실내체육관 씨름장에서 제11회 전국어린이씨름왕 선발대회에 참가했다. 이 대회는 전국의 등록 및 비등록 선수가 모두 참여하는 씨름인의 축제이다.
 
본교는 곽승현 선수를 비롯하여 7명의 선수가 출전하여 예선전을 치렀다. 치열한 예선전이 끝나고 6학년 곽승현 선수만 6일 결승전에 출전하여 당당히 제11회 어린이 씨름왕에 등극하였다.
 
결승전에서 만난 충북 용천초 이우주 선수는 올해만 3관왕을 차지한 대단한 선수이다. 이미 올해 곽승현 선수는 이 선수와의 승부에서 2번이나 고배를 마셨다. 전적에 뒤처진 곽승현 선수는 부상까지 안고 있어 첫 판은 패하고 말았다. 그러나 팽팽한 접전 끝에 1:1로 승부를 원점으로 만들었다. 대망의 마지막 판에서 상대의 샅바를 잡아 뿌리치는 뿌리기 기술로 2:1 대역전극에 성공했다.
 
대회를 마치고 난 후 곽승현 선수는 “손가락을 다쳐서 씨름에 이기는 것은 불가능하다고 생각했습니다. 이런 부상에도 큰 상을 받게 되어 기쁘고, 앞으로도 열심히 하겠습니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 경기를 함께 관전한 최은순 교장은 “학업 중에도 연습을 게을리하지 않는 선수들의 노력이 빛을 발해 기쁩니다. 오늘 큰 영광을 가져다준 선수단과 더불어, 함께 훈련해 주신 코치님과 선생님들께 감사드립니다. 앞으로 전국대회까지 남은 기간 건강하고 즐겁게 훈련을 마치길 바랍니다.”고 격려했다.
배너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5/12 [08:20]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