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 / IT > 중기,벤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베트남 건설산업 발전을 위한 국제 협력 세미나”개최
대한건설정책연구원, 9월 7일(목) 오전 10시, 삼정호텔 아도니스홀
 
장성원 기자 기사입력  2017/08/28 [10:55]
배너


  

대한건설정책연구원(원장 서명교)은 오는 97() 오전 10, 삼정호텔아도니스홀에서 한국-베트남 건설산업 발전을 위한 국제 협력 세미나개최계획을 밝혔다.


세미나는 한국과 베트남 양국의 건설산업 발전을 위한 상호협력을 위해 개최하는 것으로 한국 측에서 국토교통부 차관, 신홍균대한전문건설협회 중앙회 회장, 전재열 한국건설관리학회 회장을 포함한 정부, 업계및 학계에서 100여명이 참석하며, 베트남 측에서는 응웬 딩 또안(NguyenDinh Toan)건설부 차관, 도우 타잉 뚱(Đỗ Thanh Tùng) 베트남 국립건축원장 등 30여명이 참석한다.


이번 국제 세미나에서는 베트남 측이 한국 건설기업의 높은 기술력을 소개받기를 요청함에 따라 고층빌딩, 친환경, 자동화 분야에서 우수한 기술 및 실적을 보유한 기업을 중심으로 프로그램이 구성되었다. 1주제인초고층 건설 분야에서는 초고층 빌딩 적용 기술 및 롯데월드타워 사례(롯데건설: 도광수 수석·서유상 수석), 도심지 고층빌딩 건설프로젝트 CM사례(CM: 김효성 부사장·김성영 상무), 2주제인 친환경 건설 분야에서는 친환경 건설 디자인 사례(삼우: 이건섭 상무·김창영 부소장), 3주제인스마트건설 분야에서는 건설장비 자동제어 시스템을 활용한 스마트건설(영신디엔씨: 최평호 이사·김도근 차장) 등의 발표가 예정되어 있고, 베트남측에서는 그린빌딩 등 건설투자 정책을 발표할 예정이다.


베트남은 우리나라의 제4위 해외투자대상국가로서, 최근 대도시를 중심으로 주택 및 상업시설 건설프로젝트가 늘어나고 있으며 도로, 철도, 등 정부 주도의 개발프로젝트 수요도 증가하고 있어 한국 건설업계의관심과 진출이 늘어나고 있어, 베트남 측 인사들과의 교류를 통해 베트남시장의 상황과 진출가능성을 파악하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대한건설정책연구원은 해외건설시장 개척과 글로벌 네트워크 확대를 위해동남아 시장에서 높은 경제성장을 지속하고 있는 베트남을 주목하고 지난5월 현지를 방문하여 베트남 건설산업 분야 싱크탱크 역할을 하고 있는 국립건축원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한 바 있으며(시장정보 공유, 건설기반 연구프로젝트 공동개발 및 수행, 양국 건설기업의 상호 진출활성화 및 지원, 국제세미나 개최 등 공동사업을 수행), 이번 국제 세미나는 업무협약의 후속사업으로 진행되는 것이다.


서명교 대한건설정책연구원장은 베트남 측으로부터 한국의 우수한 건설기술 도입을 위한 자문역할을 요청받았고, 이번 세미나를 계기로 베트남과의 협력을 강화하여 건설 분야에서 교류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며, 베트남 건설정보 네트워크와 정보제공 시스템을 구축하여 건설업체의 해외시장진출도 적극 지원 하겠다.”고 밝혔다.

 

사랑이 숨쉬는 세상
안전한 우리사회
행복이 샘솟는 가정
남을 배려하는 삶과 향기
뜨거운 열정, 가짜뉴스 근절
 
배너
광고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17/08/28 [10:55]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