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법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불법 국소마취제 제조 및 유통 일당 검거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19/03/22 [07:39]
배너
배너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김천경찰서(서장 임경우)는 국소마취제, 일명 칙칙이를 불법으로 제조하여 전국적으로 대량 유통시킨 혐의로 A씨(50세) 등 8명을 검거하여 제조업자 3명을 구속하고, 중간 판매업자 B씨(51세) 등 5명은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은 현장에서 국소마취제 완제품 44,500개(소매가 8억7천만원), 원료인 리도카인 55Kg(19만9천개 제조 물량), 포장지, 제조기계 등 약 5톤을 증거물로 압수했다.
 

 A씨 등 3명은 ‘14. 7.경부터 ’19. 2. 8.까지 김천시 ○○면 농촌마을 창고에 제조시설을 갖추고, 현기증과 심장기능 부작용 등을 초래할 수 있는 원료인 리도카인과 공업용 알코올 등을 섞어 스프레이 형태 등으로 남성용 칙칙이(사정지연제) 약 73만개(소매가 118억원 상당)를 제조하여 성인용품점 운영자인 B씨 등에게 유통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한편, 경찰은 이번에 검거된 일당 외에 리도카인 원료 공급자 및 A씨 등 제조업자로부터 국소마취제를 공급받은 전국에 있는 중간 판매업자도 추가 수사를 통해 모두 검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3/22 [07:39]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