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법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찰관에게 보이스피싱... 인출책 피의자 검거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19/03/22 [07:45]
광고
배너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청도경찰서(서장 이승목)는 3월 21일(목) 서울중앙지검 검사를 사칭하며 피해자들을 속여 현금을 편취한 보이스피싱 인출책 A씨(25세)를 검거하였다
 
 A씨(33세)와 또 다른 피의자 1명은 피해자의 돈을 편취하기 위해 지난 3월 18일 서울중앙지검 검사를 사칭하며 피해자에게 중고나라 사기 범행에 연루되었다고 겁을 준 후, 관련이 없음을 입증하기 위해서는 현금 900만원을 인출하여 지정한 장소로 나오도록 하여 돈을 편취하려한 혐의를 받고 있다. 
  

 피의자들이 전화를 건 피해자는 다름 아닌 보이스피싱을 담당하는 청도경찰서 지능팀 경찰관이었다. 피의자들의 전화를 받은 경찰관이 계속 피의자들과 통화를 하며 동료 경찰관들과 검거 계획을 세웠고, 서울역으로 이동하여 돈을 받기 위해 나온 피의자를 검거하였다
    

 검거된 피의자 A씨를 구속하는 한편, 추가 범행이 있을 것으로 보고 여죄를 수사하고 있으며 달아난 공범을 추적할 예정이다.

배너
배너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기사입력: 2019/03/22 [07:45]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
광고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