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법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안해경, 수산업법 위반 검거
불법 펌프망 조업 등 불법 조업에 강력 대응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19/03/11 [07:58]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부안해양경찰서(서장 임재수)는 7일 오전 부안군 진서면 작당항 앞 해상에서 불법으로 어패류를 채취한 A씨(61세, 남)를 수산업법 위반으로 적발했다

 

부안해경에 따르면 A씨는 수산업법에 따른 어업외의 방법으로 수산동식물을 포획 채취해서는 아니되는데도 고압 물줄기를 바다 밑바닥에 분사해 떠오른 조개류 등의 수산물을 채취하는 일명 '펌프망‘ 어업을 한 것으로 밝혀졌다.

 

펌프망 조업은 수산동식물의 서식환경을 파괴하고 자연적으로 조성된 생태계를 해쳐 법으로 금지된 조업방식으로 수산업법상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도록 규정돼 있다.

 

부안해경 관계자에 따르면 “곰소만 일대는 펄이 좋아 어패류 등 각종 해양 동식물이 살기 좋은 장소로 고압 물줄기가 바다 속 지면을 강타하게 되면 일부 서식 생물은 폐사할 가능성이 높다”면서 “불법조업이 발생하지 않도록 단속을 지속적으로 실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배너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3/11 [07:58]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