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라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빛원전 1호기 격납고에서 화재 발생···‘인명피해는 없어’
지난 1월에도 화재 발생···지금까지 수 회 반복해서 일어나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19/03/10 [07:48]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 영광소방서는 지난 9일 오전 220분께 전남 영광군 한빛원전 1호기 격납고 안 1층 건물에서 불이 나 10여분 만에 자체 진화했다고 밝혔다.

불은 격납건물 내 증기발생기와 원자로 냉각 냉각펌프 사이 배관 보온재에서 발생했다.

배관 온도가 291까지 올라가야 하나 210에서 머물러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원전관계자는 파악하고 있다.

 

불이나자 원전 소방대가 출동해 10여분 만에 자체 진화해 큰 피해로 이어지지는 않았다.

한빛원전과 영광소방서 관계자는 "현재 1호기는 예방정비 중이라 가동을 하지 않아 방사선 유출 등 추가 피해는 없다"며 자세한 화재 원인과 피해규모 등을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지난 13일과 지난 해 8. 12 일 등 지금까지 수회에 걸쳐 1호기 부속건물에서만 화재가 빈발하고 있어 소방당국과 한빛원전에서는 근원적인 문제점과 원인을 찾아 다시는 화재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강력한 소방안전대책 수립이 요구된다.

배너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3/10 [07:48]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