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스포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수시, 동계 전지훈련팀 2만 4000여 명 찾아
농구·야구·태권도 등 8개 종목 136개 팀 방문…3월까지 3만 명 달성 기대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19/02/27 [08:02]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 동계 스포츠 훈련 최적지로 각광받는 여수에 전지훈련팀 방문이 줄을 잇고 있다.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2월 현재 8개 종목 136개 팀, 선수 2만 4000여 명이 여수를 찾았다고 밝혔다.

지난달에는 전국에서 모인 중·고교 16개 농구팀, 초등부 23개 유도팀, 초등부 36개 태권도팀이 동계 스토브리그를 열었다.

이번 달에는 초·중학생 야구단이 스토브리그를 했고, 롤러선수 17개 팀 125명도 전지훈련에 집중하고 있다.

시는 오는 3월까지 선수단 3만여 명이 여수를 찾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여수가 전지훈련 적지로 각광받는 요인은 온화한 기후와 잘 갖춰진 경기시설, 훌륭한 숙박시설과 맛있는 음식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시 관계자는 “오는 11월까지 전지훈련 180개 팀 선수단 5만 명 방문을 목표로 스포츠마케팅에 힘쓰고 있다”며 “여수가 전지훈련 메카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선수단 편의제공과 시설 개선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2/27 [08:02]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