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영암군민속씨름단 설날장사씨름대회 정상 우뚝
한라급 결승전 영암선수 맞대결... 최성환 한라장사 등극, 오창록 1품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19/02/07 [17:39]
배너
배너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영암군민속씨름단이 지난 1일부터 6일까지 전북 정읍에서 열린 2019 설날장사씨름대회서 한라장사 타이틀을 획득하며 정상의 자리를 굳건히 지켰다.

이로써 영암군민속씨름단은 2017년 창단 첫해 6회, 지난해 3회의 장사 타이틀을 가져온 데 이어 2019년 첫 민속씨름대회에서 한라급 최성환 선수가 장사에 등극하며 민족 최대의 명절에 전국의 시청자들에게 명문 씨름단의 명성을 알렸다.

부상투혼에도 불구하고 한라장사에 등극한 최성환 장사는 8강과 4강에서 정읍시청의 김기환과 정상호를 각각 2:1, 2:0으로 돌려세우고, 최근 기량이 부쩍 상승한 영암군민속씨름단 후배 오창록 또한 3:1로 제압하며 2018년 무관의 멍에를 벗어내고 2019년 화려한 부활의 신호탄을 쏘았다.

영암군민속씨름단 김기태 감독은 “묵묵히 고된 훈련을 이겨내고 성과를 내준 선수들에게 고맙다.”며 소감을 밝힌 뒤 "대회 기간 내내 관심과 성원을 보내주신 전동평 군수님을 비롯한 영암군민, 향우들께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대한씨름협회에서는 전통 스포츠인 민속씨름의 활성화 및 스포츠토토 사업 추진을 위해 민속씨름대회와 민속씨름리그를 운영할 계획이며, 영암군민속씨름단은 민속씨름대회 4회, 씨름리그 5회 등 총 9회에 걸쳐 출전할 예정으로 씨름 중흥을 위한 정부 정책을 선도하면서 민속1호 씨름단으로서의 위상을 높여나갈 방침이다.

배너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2/07 [17:39]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