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라도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흥군, 국가종합비행성능시험장 3월 착공 앞둬
국내 최초 비행성능시험장 구축사업으로 항공산업 발전 이끈다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19/02/07 [15:59]
배너
배너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 고흥군은 총사업비 564억 원을 투입하는 국가종합비행성능시험장 구축사업을 오는 3월 중 본격 착공한다고 밝혔다.

국가종합비행시험장 건립은 4차 산업혁명의 대표산업으로 떠오른 유·무인기 산업을 육성하고 선진국 수준의 비행 인프라를 갖추기 위해 2015년부터 산자부와 국토부 공동으로 추진된 국책사업이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과 항공안전기술원에서는 3월 중 배수로 공사를 시작으로 4월 비행시험통제센터, 7월 활주로 공사를 순차적으로 착공할 계획이다.

이에 따라, 오는 2021년까지 고흥만 간척지 부지 123ha에 1.2km 활주로를 건설하고 통제탑과 격납고, 항행 안전시설 등을 갖추게 되며, 시험장이 구축완료 되면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항공안전기술원 주관으로 비행시험 및 평가, 비행시험 관련 연구 개발 등을 하게 된다.

또한 우주항공산업의 중심으로 떠오르고 있는 고흥군에 단순히 로켓을 발사하는데 그치지 않고, 항공기를 제작하고 연구할 수 있는 인프라가 생겼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군 관계자는 “이 뿐만 아니라 드론지식 산업센터 건립과 더불어 비행시험장 연관사업으로 국토교통부의 유·무인기 인증통합 관제 인프라 구축사업 등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향후 비행시험장이 완공되면 대전, 사천과 더불어 국내 항공산업 3대 축으로 부상은 물론, 연관 산업을 선점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배너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2/07 [15:59]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