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소방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완도해경, 장흥군 우산항 앞 해상 전복선박 발생 2명구조및 예인
 
윤진성기자 기사입력  2019/01/27 [18:03]
배너
배너

 

 


[코리안투데이 윤진성 기자]
완도해양경찰서(서장 김충관)는 27일 장흥군 관산읍 우산항 앞 해상에서 전복된선박을 구조 및 예인 조치했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27일 오전 9시 20분경 장흥 신동항에서 출항한 H호(2.19톤, 연안통발, 관산선적, 승선원 2명)가 양망작업 중 배 선체가 기울어져 전복되었다며,오후 12시 25분경 완도서 상황실에 신고가 접수되었다.

 

이에 완도해경은 경비함정과 해경구조대를 급파, 신고접수 후 약 42분만에 현장에도착하여 확인한 결과 선원 2명은 인근에서 조업 중인 D호(2.9톤, 관산선적)가 구조하였고, 선박은 전복된 체로 C호(1.99톤, 어선)가 로프를 이용해 잡고 있는 상황이었다.

 

그리하여 해경은 선원의 안전상태를 확인하고, 전복선박을 안전하게 예인할 수 있게해경구조대와 장흥해양구조대가 입수하여 어망을 제거한 후 민간어선 H호(4.75톤)가 안전하게 예인할 수 있게 근접 관리를 하였다.

 

H호는 오후 3시 20분경 안전지대로 예인을 완료 하였으며, 해경은 승선을 상태로정확한 사고 원인에 대하여 조사 할 방침이다.한편, H호의 선장인 김모씨는 음주측정 결과 음주사항 확인되지 않았으며,해양오염도 발견치 않았다.

배너
배너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기사입력: 2019/01/27 [18:03]  최종편집: ⓒ 코리안투데이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TOP10